팬앤스타
IMR

[당선소감] '대전 전석 석권' 민주당 당선인들 "대전시민의 위대한 승리"

  • 정치 | 2024-04-11 15:35

"역사의 발전을 택한 시민의 뜻 받들어 실천으로 보답"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더불어민주당 소속 대전 지역 당선인들이 첫 일정으로 국립대전현충원 참배 및 홍범도 장군 묘역 참배를 실시한 가운데 참배 후 대시민 메시지를 발표하고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더불어민주당 소속 대전 지역 당선인들이 첫 일정으로 국립대전현충원 참배 및 홍범도 장군 묘역 참배를 실시한 가운데 참배 후 대시민 메시지를 발표하고 "미래를 택한 대전시민의 위대한 승리"라고 일성했다. / 정예준 기자

[더팩트ㅣ대전=정예준 기자]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대전 7개 선거구를 모두 승리한 가운데 대전 지역 당선인들이 "위대한 선택을 해 준 대전시민의 뜻을 받들겠다"고 밝혔다.

당선인들은 11일 첫 일정으로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아 현충탑과 홍범도 장군 묘역에 참배하고 대시민 메시지를 발표했다.

메시지 발표에 앞서 현충탑 참배를 마친 장철민 대전시당위원장은 방명록에 '대전시민의 위대한 승리 그 뜻 받들겠습니다'고 적어, 이번 총선에서 대전시민의 선택에 대한 존경과 감사의 메시지를 남겼다.

이어 홍범도 장군 묘역 참배를 마친 이들은 기자회견을 통해 "이번 총선의 결과는 국민과 싸워 이기는 정권은 없다는 것을 보여준 국민의 승리"라며 대전시민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들은 "시민의 선택이 옳았다는 것을 당선자들이 실천으로 보답하겠다"며 "대전시민에게 힘이 되는 정당, 시민과 국민을 두려워하고 시민의 뜻을 따르겠다"고 의지를 표명했다.

서구을 박범계 당선인은 "다이내믹 대전이다. 대전시민들은 언제나 역사의 진전과 역사의 발전을 선택했다. 고개 숙여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허태정 민주당 상임 공동선대위원장은 "시민들의 전폭적인 지지에 더불어민주당은 더 무거운 마음으로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유성갑 조승래 당선인은 윤석열 대통령과 이장우 대전시장에게 대전 현안 해결을 위한 협의체 구성을 제안하며 "선거기간 윤석열 대통령과 이장우 시장은 철도 지하화, 대전교도소 이전 등 많은 약속을 했다. 여야 공히 공약했던 것들에 대해 협의 채널을 만들어 현안 문제를 정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덕구 박정현 당선인은 "정말 민심이 무섭다. 민심을 열심히 받들겠다"고 말했고, 서구갑 장종태 당선인은 "국민을 두려워하고 국민에게 희망을 드리는 정치를 실천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중구 박용갑 당선인은 "지하상가 등 중구의 가장 큰 현안들을 당선자들과 함께 힘을 모아 풀어가겠다"고 말했으며, 유성을 황정아 당선인은 "R&D 예산을 복원해 달라는 뜨거운 민심을 현장에서 읽었다. 반드시 책임을 묻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최옥술 유성구의원 당선인은 "지역주민에게 희망을 주는 구의원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tfcc2024@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