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

사이다

'반전이다' 혜리가 27년 만에 큰맘 먹은 일

혜리가 27년 만에 큰 결심(?)을 했다.

걸스데이 혜리는 자신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 영상에서 27년 만에 처음으로 귀를 뚫는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영상에서 혜리는 "인생 27년 만에 처음으로 귀를 뚫으려 한다. 아직 한 번도 귀를 안 뚫은 '생귀'"라고 고백했다.

이어 "일부러 안 뚫은 건 아닌데 필요성을 못 느꼈다"며 "활동할 때는 귀찌를 하고 다녔는데, 새로운 게 없을까 하고 귀 뚫기에 도전하려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별거 아니지만 내겐 별거다. 무섭다"라고도 했다.

긴장 속에 결국 귀 뚫기에 성공한 혜리는 무서워 눈물까지 흘렸다. "서비스로 코를 뚫어줄까?"라는 피어서의 말에 매니저는 다급하게 "연기를 해야 해서"라고 말려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귀 뚫기 후 혜리는 "별거 아니다. 아무것도 아니다"라며 "1.5배 예뻐졌나요?"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어 "조금 아팠지만 예쁘다. 예쁘니까 대만족"이라며 "나의 그렁그렁한 눈물에 신난 여러분들을 보니까 성질이 난다"고도 해 폭소를 끌어냈다.

또 "제가 생각해도 용감하게 뚫은 것 같아서 대단하다"며 "솔직히 말하면 지금도 아프다. 놀이기구 타기 전에 안전바 내려가는 기분으로 긴장했는데 순식간에, 눈 깜짝할 새에 끝났다"고 했다. 그러면서 "더 뚫고 싶지는 않을 거 같다"고 웃으며 말했다.

과거 혜리는 '걸스데이'로 활동 당시 "안무를 하는 중에 귀걸이가 많이 떨어졌다. 아직 귀를 뚫지 않고 귀찌를 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CF가 들어오면 귀를 뚫을 수 있다"고 말한 적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주얼리 광고 들어왔나? ㅋㅋㅋㅋ", "아이돌인데 귀를 안 뚫었다니.. 반전이다", "처음 귀 뚫을 때 나의 현실반응 같음"등의 반응을 보였다.

[더팩트 | 장미송 기자] rose96@tf.co.kr

<사진 = 혜리 유튜브 채널 '나는이혜리' 캡처>

더 많은 소식 받기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많이 본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