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

사이다

'OO' 외치면 코로나 예방한다는 허경영 발언

AD

코로나 예방에 대한 허경영 발언이 화제가 됐다.

그는 자신의 SNS에 "코로나에 안 걸리는 비법은 어떤 말이든 하고 나면 말 끝에 허경영을 외치는 것이다"고 말했다.

허경영은 이 이유에 대해 "자신의 이름을 외친 사람들은 우주 에너지가 들어가 면역력이 강해졌기 때문에 코로나 바이러스를 걱정하지 않다고 된다"고 설명했다. 또 "허경영, 허경영, 허경영 ㅋ 했어요 확실하죠?"라는 댓글에는 "미안하지만 방법이 살짝 틀렸답니다. 확실하죠? 허경영 이렇게 해야 효과가 있어요~ 잘 모르는 친구들 자세히 알려줘야 해요"라고 엄격한 기준을 보였다.

또한 '허경영강연'에서는 "내 가슴과 손에서 불이 나오고 내 얼굴에는 오라가 있는 사진도 있다"며 "가능한 여러분들과 똑같은 인간으로 보여주고 싶은 허경영을 여러분들은 만났다"라는 주장을 하기도 했다.

다소 황당하는 반응에 허경영은 "내 유튜브 강연은 과학, 정치, 역사, 경제, 인문, 사회, 예술 등 주제를 망라해 세상과 인생사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강의"라고 말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제대로 노망났네", "허경영! 허경영! 허경영!" 등 반응을 보였다.

[더팩트 | 이효주 기자 ] hyojurish@tf.co.kr

<사진 = 허경영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더 많은 소식 받기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많이 본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