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

사이다

친분없던 연예인 놀라게 한 유재석 의외의 행동

유재석이 친분 없었던 연예인까지 섬세하게 챙겨 감동을 준 사연이 주목을 받고 있다.

KBS2TV '해피투게더4'에서는 유재석의 결혼식에 문희준의 어머니가 대리 참석했던 일화가 공개됐다.

이날 유재석은 "제 결혼식에 문희준의 어머니가 오셨다"면서 "당시 문희준과 그렇게 친할 때가 아니었는데 어머니가 오셔서 인사를 하시길래 너무 놀랐다"고 말문을 열였다.

이어 "문희준 어머니는 수많은 하객 중에서도 잊히지 않는다. 식사도 안 하고 가셨다"라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러자 문희준은 "제가 존경하던 (유재석) 선배님이라 참석하고 싶었는데 스케줄이 안됐다. 꼭 가고 싶었다는 것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면서 "매니저를 보내는 것은 예의가 아닌 듯해 어머니가 가셨다"라고 말해 감동을 자아냈다.

이후 문희준 결혼식에 유재석에게 감동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문희준은 "아내 소율과는 친분이 없는데도 양측 모두에게 축의금을 해주셨다"며 "소율이 눈물을 흘릴 뻔했다. 너무 감사하다"고 유재석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를 보고 있던 전현무는 "아주 교주다 교주"라고 말하며 '무한재석교' 문희준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문희준은 KBS 2TV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딸 잼잼이와 아내 소율과의 육아일상을 공개했다.

<사진='해피투게더4' 캡처>

arulhr@tf.co.kr

SNS 인기 영상
더 많은 소식 받기
  • 뉴스 읽으면 EVENT 상품이 팡팡!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많이 본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