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

사이다

한효주가 얼굴보고 소리질렀다는 男배우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인기 남자연예인의 실물 후기가 잇따르며 네티즌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한효주는 그동안 연기 호흡을 맞춰 온 미남 스타 중 실물을 보고 가장 놀란 사람으로 정우성을 지목했다. 한효주는 '실물을 보고 가장 놀랐던 배우는 누구냐?'라는 질문에 한 치의 주저함 없이 영화 '감시자들'에서 함께 출연했던 정우성을 선택했다. 한효주는 "선배님이 촬영장에 걸어오시는 걸 보고 '우와 영화배우다'라고 외칠 정도였다"고 진심을 담아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동건 역시 "개인적으로 정우성이 정말 멋지다고 생각한다"라고 말 한 바 있으며 엄지원은 "오디션장에 갔는데 사람에게서 빛이 나는 것을 보았다. 바로 정우성이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룹 '마마무'의 문별은 시상식장에서 정우성과의 만남에 대해 "눈도 못 맞췄어, 너무 떨려서"라고 털어놓으며 정우성이 연예인의 연예인임을 증명했다.

이에 대해 정우성은 MBC '무한도전'에 게스트로 출연해 "잘 생겨서 불편한 점은 없냐"는 질문에 바로 "그런 것 없다"라고 솔직한 답변으로 현장을 폭소케 했다. 또한 여러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카메라가 나의 미모를 못 담기는 한다""외모.. 그냥 타고난 것. 아무리 관리해봐야 소용없어요. 타고난 것 못 이겨요"라며 특유의 솔직함으로 수없이 많은 어록을 남겼다.

한편 정우성의 실물 후기를 접한 네티즌들은 "정우성 나는 언제쯤 영접(?)", "정우성,잘생긴 게 최고야", "정우성,짜릿해"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더팩트 | 이효주 인턴기자 ] hyojurish@tf.co.kr

<사진= 정우성,한효주 인스타그램 SBS '한밤의 TV연예' KBS '연예가중계' 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 캡처>

SNS 인기 영상
더 많은 소식 받기
  • 뉴스 읽으면 EVENT 상품이 팡팡!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많이 본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