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

사이다

'유재석이 날 가장 아낀다' 자부한 男연예인

방송에서 남자 연예인이 개그맨 선배인 유재석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서는 '이 우정 그레잇' 특집으로 꾸며져 김생민, 정상훈, 이태임, 이석훈, JR, 백호 등이 출연했다.

이날 김생민은 "재석이형 심부름도 많이했고, 춥고 배고픈 시기를 같이했다”며 특별한 인연임을 밝혔다" 또한 "유재석 선배가 가장 아끼는 후배가 저라고 자부한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재석이 형님이 잘 나가게 되면서 여러 후배들이 생겨났지만 그래도 가장 저를 아끼는 거 같다"라고 덧붙였다.

또 김생민은 "힘들었던 일이 있어서 한 번 연락드린 적이 있는데 진심으로 걱정스러운 목소리로 조언을 해주셨다"라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유재석은 "일 때문에 힘들어했는데 힘들면 힘들다고 말하라고 해줬다"라고 말했다.

이날 김생민은 방송에서 유재석 피부과 영수증에 대해 "자기만 어려보이겠다는 수작, 박명수를 늙어보이게 하겠다는 수작 스튜핏"이라고 진단했다. 또한 아내와 조조 영화를 본 유재석에게는 '부부 금실 그레잇'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arulhr@tf.co.kr

<사진 = 더팩트 DB>

  • ★HOT추천乃
더 많은 소식 받기
  • 뉴스 읽으면 EVENT 상품이 팡팡!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TOP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