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

사이다

'장어 영상' 삭제 후 설리가 누리꾼에게 날린 돌직구 (영상)

설리가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지난 20일 설리는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문제의 장어 동영상을 올려 논란을 일으켰다.

설리가 올린 동영상에는 장어가 불판 위에서 죽어가는 모습이 담겨있다. 몸이 반으로 갈라진 채 불판 위에 올려진 장어는 아직 살아 있어 입을 뻐끔 거리며 괴로워하고 있다. 해당 영상을 게재하며 설리는 "살려줘"라는 글을 남겼고, 이에 누리꾼들은 분노하며 설리를 질타했다. 괴로워하는 장어를 조롱했다는 것.

이에 설리는 해당 영상을 삭제하고 다 구워진 장어의 사진을 찍어 올리며 "너네 장어 먹지마 메롱"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설리는 "니네가 더 못됐다"라는 멘트를 덧붙이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현재 설리가 삭제된 장어 동영상은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며 계속해서 논란이 되고 있다.

한편, 설리는 오는 28일 영화 '리얼'의 개봉을 앞둔 상태다.

kjh1222@tf.co.kr

<사진= 설리 인스타그램 캡처>

  • ★HOT추천乃
더 많은 소식 받기
  • 뉴스 읽으면 EVENT 상품이 팡팡!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TOP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