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영상] '폭행 논란' 위디스크 양진호 회장, '또 다른 엽기행각 공개'

  • TF 영상 | 2018-10-31 11:29

[더팩트ㅣ배정한 기자] 한국미래기술 회장이자 국내 웹하드 업계 1·2위 업체인 위디스크·파일노리의 실제 소유주인 양진호 회장의 직원 폭행 영상이 논란인 가운데 뉴스타파가 31일 새로운 영상을 공개했다.

뉴스타파가 공개한 영상에는 양 회장과 직원들의 워크숍 모습이 담겼다. 이 영상은 양 회장이 전 직원을 폭행한 지 1년 뒤인 2016년에 촬영된 것이다.

영상 속 양 회장은 직원들에게 석궁과 일본도를 사용해 살아있는 닭을 죽이라고 지시한다. 한 직원이 활시위를 당기지 못해 머뭇거리자 양 회장은 "지랄한다, 장난하냐?" 등의 폭언을 하기도 했다. 또 다른 직원이 1미터가 넘는 일본도로 닭을 베는 모습도 담겨 있다. 이 또한 거부할 수 없는 양 회장의 지시다.

양 회장의 만행은 이뿐만이 아니다. 영상에 공개된 사진에는 양 회장을 비롯한 중년의 직원들이 형형색색 화려한 색으로 염색을 한 모습이 담겨 있다. 그런데 이는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한 염색이 아니었다. 이 회사의 한 관계자는 양 회장이 "너는 빨간색으로 염색해"라고 지시를 하면 거부할 수 없이 해야한다고 밝혔다.

한편 양진호 회장은 현재 디지털 성범죄 사건에 연루돼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양진호 회장이 실소유주로 있는 웹하드는 피해 촬영물 유통을 방조한 의혹 등을 받고 있다.

활시위를 당기지 못하는 직원에게 양진호 회장이 욕을 하고 있다. /뉴스타파 유튜브 영상 캡처
활시위를 당기지 못하는 직원에게 양진호 회장이 욕을 하고 있다. /뉴스타파 유튜브 영상 캡처

<영상제공=뉴스타파>

hany@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AD
AD
[인기기사]
AD
오늘의 TF컷
  • 실시간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