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승준의 쿨까당' 김미경 강사 "아들 '축 자퇴' 플래카드 제작, 적극응원"

  • TF 영상 | 2017-11-15 14:44:00

[더팩트ㅣ강수지 기자] 개그우먼 김효진, 스타강사 김미경, '정치하는 엄마들' 대표 장하나가 이 세상 모든 엄마를 대표해 엄마들을 위한 따뜻한 조언을 한다.

케이블 채널 tvN '곽승준의 쿨까당' 측은 15일 오후 7시 방송을 앞두고 '대한민국에서 엄마로 산다는 것' 편을 예고했다.

이날 방송에는 김효진, 김미경 강사, 장하나 대표가 출연, 아내로서의 삶, 엄마로서의 삶에 대한 이야기를 펼쳐나간다.

김미경 강사는 "사람마다 운명의 알람이 있다"며 "다른 아이들과 비교하며 자녀의 알람이 울리지 않는다고 조급해하지 않아도 된다. 언젠가는 아이들 모두 저마다의 알람이 울리며 기회가 찾아올 것"이라고 말한다.

더불어 그는 아들의 자퇴 축하 파티를 열어준 에피소드와 관련해 "아들이 고등학교에 입학 후 경쟁으로 인해 적응을 힘들어해서 자퇴를 하게 된 것"이라며 "방문을 잠근 채 방에 있는 아들을 보며 '얘가 괜찮은 애로 태어났는데 왜 이런 고난을 겪어야 하는 걸까'라고 엄마인 저부터 고민을 하게 됐다. 그래서 '축 자퇴' 플래카드를 제작해 거실에 붙이고 적극적으로 아들의 길을 응원하기 시작했다"고 밝혀 감동을 자아낸다.

15일 방송되는 케이블 채널 tvN '곽승준의 쿨까당'은 '대한민국에서 엄마로 산다는 것' 편으로 꾸며진다. /tvN 제공
15일 방송되는 케이블 채널 tvN '곽승준의 쿨까당'은 '대한민국에서 엄마로 산다는 것' 편으로 꾸며진다. /tvN 제공

김효진은 엄마들의 모임에 대해 이야기하며 "엄마들의 모임을 가볍고 부정적으로만 봐서는 안 된다. 남편과 육아로부터 오는 스트레스를 들어줄 사람이 필요할 때, '엄마'를 경험해본 사람들끼리 서로의 이야기를 듣고 위로하고 공감해줄 수 있다"고 순기능을 설명한다.

장하나 대표는 "저는 청년층 여성·남성 비례의원으로 국회의원이 된 케이스"라며 "그렇기 때문에 임기 중에 임신하고 출산까지 한게 다음번 여성 청년 비례대표를 뽑는데 걸림돌이 될까 걱정이 됐다. 그래서 출산 전날까지도 정상 출근하고 빠르게 복귀하려고 노력했다"고 말해 '워킹맘'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도 출연진은 이제까지 알 수 없었던 엄마의 세계와 엄마만이 들려줄 수 있는 공감과 감동의 이야기들을 다양하게 공유해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녹화 당시 고정 패널인 개그우먼 김지민은 "오늘 방송을 꼭 저희 어머니가 봤으면 좋겠다. 어머니들이 보면 도움이 될 방송"이라고 말하며 감동했다고 알려져 본 방송에 대한 기대를 모은다.

joy822@tf.co.kr
[연예팀ㅣssent@tf.co.kr]

AD
[인기기사]
AD
AD
오늘의 TF컷
  • 실시간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