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난 이제 더이상 소녀가 아니에요~'

  • 포토 | 2017-10-13 00:00:00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더팩트│부산=임영무·임세준 기자] 배우 서신애와 영화제 사회를 맡은 윤아 그리고 문근영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파격적인 드레스 코드로 관심을 끌었다.

특히 서신애는 가슴부분이 푹 패인 아이보리색 드레스를 입고 레드카펫에 등장해 수많은 플래시를 받았다. 윤아 역시 몸매가 완벽하게 드러나는 밀착 드레스를 선택해 아름다운 매력을 뽐냈다. 문근영은 속옷을 연상케 하는 검정 시스루 의상위에 재킷을 매치해 눈길을 끌었다.

22회째를 맞은 이번 부산영화제는 오는 21일까지 10일간 부산 영화의전당,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CGV센텀시티, 메가박스 해운대, 동서대학교 소향시어터까지 5개 극장 32개 스크린을 통해 75개국 300편의 영화를 선보인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파격 노출 드레스로 시선 사로잡은 서신애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앞뒤 반전 드레스로 아름다움을 빛낸 윤아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재킷 속에 매혹적 시스루룩 패션을 선보인 문근영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배우 서신애, 윤아, 문근영(왼쪽부터)이 12일 저녁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limsejun0423@tf.co.kr
사진기획팀 photo@tf.co.kr
AD
[인기기사]
AD
AD
오늘의 TF컷
  • 실시간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