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 소환 임박…'긴장감 도는 자택'

  • 포토 | 2017-03-21 07:16:00

[더팩트 | 이덕인 기자] 최순실 국정농단의 핵심 피의자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오전 9시 30분에 검찰 조사가 예정된 가운데 서울 삼성동 자택 앞은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과 경찰, 취재진으로 분주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게 된 박 전 대통령은 삼성 특혜 관련 뇌물죄, 미르·K스포츠 재단 출연금 강제모금 및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작성 관련 직권남용죄를 비롯해 청와대 기밀문서 유출 등 13개에 달하는 혐의를 받고 있다.

특히 박 전 대통령은 검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는 세 번째 전직 대통령으로 검찰 포토라인에서 어떤 메시지를 밝힐 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노태우 전 대통령은 1995년 11월 대검찰청 조사에 앞서 "국민에게 죄송하다"고 말했고, 노무현 전 대통령은 2009년 4월 대검찰청에서 취재진에게 "면목 없다"는 말을 각각 남겼다.

thelong0514@tf.co.kr
사진부 photo@tf.co.kr

AD
[인기기사]
AD
오늘의 TF컷
  • 실시간 TOP10